꿈꾸는 아이들의 멘토

캠프후기

unicamp > 캠프후기 > 두 번째 캠프를 다녀와서 (2018년 1월 미국캠프참가자 김민재 학생 아버님 후기)
 
작성일 : 18-03-19 16:10
[학부모 후기] 두 번째 캠프를 다녀와서 (2018년 1월 미국캠프참가자 김민재 학생 아버님 후기)
 
 글쓴이 : 민재아빠
조회 : 215  

민재가 유니베스트를 알게 된 것은 초등학교 5학년 때입니다.

그 때만 하더라도 미국까지 혼자 보낸다는 것이 너무 어리게만 보여서 엄두를 낼 수 없었습니다.

1년을 더 크기를 기다려 6학년 여름 방학 때 처음으로 캠프를 가게 되었습니다.

여름이라 그런지 야외 활동이 무지 많더라구요.

거기에다 민재를 맡아주셨던 호스트 가정에서도 야외 체험 활동에 적극적이라 아이가 원없이 뛰놀다 왔습니다.

돌아온 민재를 맞이하는 가족들은 무엇보다 민재가 선생님들의 관심과 보호로 무사히 다녀왔다는 사실에 안도하기부터 하였습니다.

그런데 정작 민재 본인은 첫마디가 "다시 가고 싶다"는 것이었습니다.

처음에는 너무 신나가 놀다 와서 하는 이야기겠거니 했는데, 시간이 흐르면서 진심이라는 것을 알게 되었죠.

부담도 되었지만, 저렇게 자신만만한 모습도 의외라서 다시 한번 보내기로 결정했습니다.

그런데 겨울은 프로그램이 조금 다르더라구요. 

가서 공부 쫌 많이 하겠는데, 하고 '속으로만' 생각하고 있었는데, 역시 예상이 맞더군요.

처음에는 사진 속의 민재 표정이 썩 좋지 않았습니다.

그러다가 캠프 후반으로 갈수록 예전의 밝은 모습이 살아났습니다. 적응 기간이 필요했던 거죠.

여름캠프가 신나게 자신의 시간을 보내면서 영어를 맛보는 기회였다면,

겨울캠프는 아이의 마음이 한 단계 성숙하는 과정이었던 것 같습니다.

영어에 대한 자신감, 혼자 힘으로 무언가를 할 수 있다는 자신감은 보너스였습니다.

중학교에 아이를 보내면서 초등학생 티를 벗지 못하면 어쩌나 걱정도 많이 했습니다. 

아직 제 물건 간수도 제대로 못하고, 생활 계획도 무딘데다가, 자신감도 부족한 것 같고.....

이런 엄마, 아빠의 걱정을 많이 덜어준 것이 유니베스트의 캠프였습니다. 

교복 입고, 가방 메고 학교가는 민재 뒷모습을 보면서 "중학생 답다"라는 생각을 많이 합니다.

중학생다운 민재를 만들어준 유니베스트 문종선 실장님을 비롯한 인솔 선생님께 감사드립니다.

호스트 가정에도 감사드립니다.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277 2018 유니베스트 미국동부 여름캠프후기입니다. (2018년 7월 미국 캠프 참가자 현정우 학생 어머님 후기) 정우맘 2018-10-17 7
276 조희주 후기<수고 많으셨습니다(--)(__)> (2018년 7월 미국 캠프 참가자 조희주 학생 아버님 후기) 희주아부지 2018-09-10 156
275 걱정반 설렘반 (2018년 7월 미국 캠프 참가자 김찬유 학생 어머님 후기) 김찬유맘 2018-09-10 72
274 LA투어~~행복한 시간들 (2018년 7월 미국 캠프 참가자 이다연 학생 어머님 후기) 다연맘 2018-09-07 58
273 박지형 엄마입니다...^^ (2018년 7월 미국 캠프 참가자 박지형 학생 어머님 후기) 지형맘 2018-09-07 39
272 캠프를 다녀와서^^ (2018년 7월 미국 캠프 참가자 전서연 학생 어머님 후기) 전서연엄마 2018-09-07 56
271 키도 크고 생각이 부쩍 컸어요 (2018년 7월 미국 캠프 참가자 방수혁 학생 어머님 후기) 수혁맘 2018-09-03 57
270 미국캠프 도전기~~ (2018년 7월 미국 캠프 참가자 박지윤 학생 어머님 후기) 지윤맘 2018-09-03 49
269 캠프를 마무리하며~~~투어는 진행중^^ (2018년 7월 미국 캠프 참가자 장준현 학생 어머님 후기) 장준현엄마 2018-09-03 57
268 캠프일정을 마치기도 전에~~ (2018년 7월 미국 캠프 참가자 홍준기 학생 어머님 후기) 준기맘 2018-09-03 61
267 따뜻함이 느껴지는 캠프였습니다. (2018년 7월 미국 캠프 참가자 심유찬 학생 아버님 후기) 심유찬파더 2018-09-03 62
266 감동으로지켜본 영어캠프 (2018년 7월 미국 캠프 참가자 박대식 학생 어머님 후기) 대식맘 2018-09-03 85
265 빈이의 미국캠프 (2018년 7월 미국 캠프 참가자 신규빈 학생 어머님 후기) 규빈맘 2018-09-03 56
264 알차게 보낸 2018년 여름 (2018년 7월 미국 캠프 참가자 김윤후 학생 어머님 후기) 윤후엄마 2018-08-29 90
263 역시 믿고 보내는 유니베스트입니다. (2018년 7월 미국 캠프 참가자 이민우 학생 어머님 후기) 이민우 맘 2018-08-23 123
 1  2  3  4  5  6  7  8  9  10